용인 일가족 살해범의 황당한 주장 “모든 건 우발적”

[헤럴드경제] 용인에서 재가한 어머니의 일가족을 살해한 범인이 “우발적 범행이었다”는 황당한 주장을 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.경찰은 범인이 추후 형량을 낮추기 위한 시도를 하고 있다고 분석했다.경기 용인동부경찰서는
Source: Local News






Comments are Closed